Пропустить и перейти к тексту
Сохранить объявление.
Гостевой дом целиком

총7개동 "비자마을" 30평신축독채 제주를 닮은 럭셔리 펜션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대식
대식

총7개동 "비자마을" 30평신축독채 제주를 닮은 럭셔리 펜션

8 гостей
3 спальни
4 кровати
2 ванные комнаты
8 гостей
3 спальни
4 кровати
2 ванные комнаты
ОСОБЕННОСТИ ЖИЛЬЯ
Прибытие организовано отлично100% недавних гостей оценили процесс прибытия на 5 звезд.
Самостоятельное прибытиеЛегкое самостоятельное прибытие с помощью кнопочной панели.

천년의 숲 제주 비자림과 2018년 완공된
비자숲 힐링센터와 3분이내 거리에 위치한
신축 럭셔리 펜션 비자마을 펜션입니다
일식조리사의 회와 해산물등을 고객이 계신 객실
까지 가져다 드립니다
독채 7동의 펜션 단지로 타운하우스형 럭셔리 독채 펜션입니다

**비자림이 좋아 비자림에 딸둘 와이프 네식구가 머무르게 된 일식조리사겸 펜션운영자입니다^^
타 펜션과는 차별화된 먹거리를담당하고있는 저와 깨끗하고 편안한 숙소를 담당하고있는 저희 애기엄마 그리고 각종 먹거리와 지인 찬스로 정기적인 실력있는 인디밴드 공연도 선보입니다
유명하신 건축가가 시공하신 인테리어와 외부는 제주를 담았습니다
비자마을펜션으로 힐링 하러 오세요

Удобства

Кухня
Wi-Fi
Бесплатная парковка
Фен
Место для работы на ноутбуке
Плечики

Спальные места

Спальня 1
2 односпальные кровати
Спальня 2
2 односпальные кровати

Правила дома

Нельзя с питомцами
Курение, вечеринки или мероприятия запрещены
Время прибытия — после 16:00, а выезд до 11:00
Самостоятельное прибытие (Цифровой код)

Доступность

6 отзывов

Точность
Общение
Чистота
Расположение
Прибытие
Цена/качество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Hyunjung
Hyunjung
Август 2018
グループで泊まりました。部屋がたくさんあり、BBQもできることがよかったです。もし料理するなら基本的な調味料は持参した方がいいと思います。ありがとうございました!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소영
소영
Август 2018
아빠와 딸 넷이 함께 한 여행 마지막 일정으로 이 숙소에 머물렀어요. 태풍덕에 일찍 체크인을 하고 축구를 보며 숙소에서 하루를 보냈는데 넓은 숙소와 세 개의 침대로 편하게 자고 화장실도 두개라 너무 좋았습니다. 거실에서 나무 냄새가 조금 많이 났지만 얼마지나지않아 익숙해져서 나쁘지않았어요. 또 숙소뷰도 너무 예뻤고 주방기구도 너무 잘 가춰져있어 요리도 잘 해먹었습니다. 덕분에 잘 머물다가요!-!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효진
효진
Август 2018
애기와 함께 한 여행임으로 신경이 많이 쓰였는데~~ 불편함없이 숙소에서 쉬었습니다. 침대가 충분했지만 애기를 바닥에 재우려고 두꺼운 매트를 부탁드렸는데~ 바로 준비해주셔서 감사했습니다^^사이즈가 작아서 2개 요청드렸더니~한개는 서비스로 주셔서 기분 좋게 이용했네요. 무엇보다 정원이 예뻐서 산책하기에 좋은 숙소입니다^^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은실
은실
Август 2018
우선 깨끗함. 침구류도 여름 면 침구류로 쾌적하고 청결함. 에어콘 도 방 마다 설치되있음. 추울지경으로 가동이 잘됨♡ 사진보다 훨씬 좋음. 비자마을안이 외국 리조트 안 같음~ 공기좋고 조용하고 물도 콸콸~! 아이가 집에서 자는것 처럼 편했다고 이야기함. 근방 성산읍까지 편의시설까지 다니기 무리없고(20분) 함덕 서우봉해변까지(20분)도 다니기 무리없음. 갑작스런 예약에 급 방문하였음에도 친절하게 맞이해주시고 매일 외출 후 돌아오면 문고리에 뽀송한 수건이 담긴 봉지가 기다리고 있었음♡세심한 배려 감…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대식
Ответ от 대식:
감사합니다 바쁜 성수기에 숨좀 돌리고나니 이제야 이글을봤네요^^ 다른 숙소 에어컨 고장으로 비자마을로 급하게 오셨던게 생각나네요 편하게 잘 지내고 가셨다니 너무나 감사드리며 즐거운 제주 여행 도셨길 바래요
Август 2018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Yunhyoung
Yunhyoung
Август 2018
한 두 가족이 머무르기 충분히 큰 공간이고 깨끗합니다.위치는 비자림에서 가깝고 해변까지 거리가 있으나 도로가 좋습니다.밤에 어두워 일단 들어가면 다시 나가기 쉽지 않습니다. 물을 포함하여 식품은 꼭 준비해서 가시기 바랍니다. 수건 1인 1장은 모자라는데 어쩌면 저희가 더 요청하지 않았기 때문이겠지요.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대식
Ответ от 대식:
댓글 감사합니다 제주는 택시타고 여행다니기가 적합하지 않습니다 택시 타고이동하시기에 걱정을 했는데 밤에 이동하시기가 불편하셨군요 수건은 저희 입실시간이 4시인데 입실을 1시간이나 일찍하셔서 급한대로 3장만 갖다드리고 재차 수건을 챙겨서 저녁에 초인종을 울렸는데도 사람소리는 들리나 문을 열어주지 않아 다시들고 돌아왔습니다 이후 몇번을 들렸는데도 문을 안열어주셨어요 입실하실때 입실이 빠르셔서 객실 준비가 다 안되어있다 설명도 드리고했는데 의사소통이 잘 되지 않은것 같아 그점 안타깝네요
Август 2018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HanByeol
HanByeol
Февраль 2018
전체적으로 깔끔하고 조용합니다! 욕실도 2개라 가족 단위 여행객에게 적합해요 다만 욕실에 치약은 구비되어있지 않으니 챙겨가세요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대식
Ответ от 대식:
저희도 깜빡하네요 ㅜㅜ 부모님께서 잘 계시다 가셨다니 저희도 감사합니다 치약은 관리동에 말씀하시면 드리는데 미리 전달이 안됬네요 앞으로 고객님들의 편안한 힐링을 위해 좀더 노력하겠습니다
Февраль 2018

У этого хозяина 11 отзывов о другом жилье.

Просмотреть другие отзывы

Хозяин 대식

Чеджу-си, Южная КореяНа сайте с февраль 2018
Профиль пользователя 대식
17 отзывов
Проверено
제주 생활 4년차이자 비자림이 좋아 비자림에 딸둘 와이프 네식구가 머무르게 된 일식조리사겸 펜션운영자입니다^^ 안전을 담당하고있는 저와 깨끗하고 편안한 숙소를 담당하고있는 저희 애기엄마 그리고 각종 먹거리와 지인 찬스로 정기적인 실력있는 인디밴드 공연도 선보입니다 유명하신 건축가가 시공하신 인테리어와 외부는 제주를 담았습니다 비자마을펜션으로 힐링 하러 오세요
Частота ответов: 100%
Время ответа: в течение часа
Общайтесь только через AirbnbВ целях безопасности никогда не переводите деньги и не общайтесь за пределами сайта или приложения Airbnb.

Район

Нажмите стрелку вниз, чтобы выбрать дату в интерактивном календаре. Нажмите кнопку с вопросительным знаком, чтобы узнать о сочетаниях клавиш для выбора даты.

Прибытие

Нажмите стрелку вниз, чтобы выбрать дату в интерактивном календаре. Нажмите кнопку с вопросительным знаком, чтобы узнать о сочетаниях клавиш для выбора даты.

Выезд
Пока вы ни за что не платите

Чем заняться рядом с этим жильем